방송 카테고리 바로가기 주요 서비스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afreecaTV

e스포츠 메뉴

Enter Article 2022.09.28. 20:08

광동 프릭스 노준현, "블레이즈가 LSB보다 강해...꼭 우승하겠다"

김병호 Reporter

28일 광명 아이벡스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2 신한 헤이영 카트리그 시즌2 팀전 플레이오프 DFI 블레이즈와 광동 프릭스의 경기는 광동 프릭스가 승리했다. 약점으로 평가 받는 스피드전을 승리하고, 노준현이 에이스 결정전에서 유창현을 꺾으면서 결승에 진출할 수 있었다. 노준현은 리브 샌드박스가 블레이즈보다 약하다고 생각한다며 결승전에서 꼭 이기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광동 프릭스 노준현의 경기 후 인터뷰이다.


Q. 금일 플레이오프 경기에서 에이스 결정전까지 출전하여 승리했다. 소감은?

최근 경기에서 스피드전에서 불안했다. 그런데 오늘 이렇게 블레이즈를 상대로 승리해서 너무 기쁘다.


Q. 에이스 결정전에 출전했다. 이재혁을 대신 출전했는데 출전 배경은?

플레이오프 단두대에서 에이스 결정전을 치러본 적이 없다. 원래는 이재혁이가 나가기로 했는데, 오늘은 감독님에게 자신감을 가지고 나가보고 싶다고 말했다. 감독님께서 흔쾌히 나가보라고 했다. 감독님께 감사하다.


Q. 이재혁은 에이스 결정전에 출전하지 못해서 아쉬워하진 않던가?

내가 이기고 나서 재혁이도 만족한다는 표정이었다. 그래서 기분 좋았다.


Q. 개인전은 포기하고 팀전에 올인하겠다고 밝혔다. 그래서 더 의미있는 승리였을까?

개인전은 슈퍼컵 때 복귀할 거다. 이번 시즌은 팀전만 나왔고, 지난 시즌에 우승하지 못했던 거 잊을 수 있게 꼭 우승하겠다.


Q. 결승전에서 리브 샌드박스를 상대하는 각오에 대해 전해준다면?

리브 샌드박스보다 블레이즈가 더 잘한다고 생각한다. 리브 샌드박스는 정말 솔직하게 이기고 싶다.
Comment0

0 /5000letter Post

    Popular News

      Latest News

        Hot Clips

          상단 바로가기